김정은이 아시안게임에?…현지 언론 보도에 ‘술렁’

입력 : ㅣ 수정 : 2018-08-18 21: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잡고 입장하는 남과 북 ‘우리는 하나’ 18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ㆍ팔렘방 아시안게임 개막식에서 남북 선수단이 한반도기를 들고 공동 입장하고 있다. 2018.8.18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손잡고 입장하는 남과 북 ‘우리는 하나’
18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ㆍ팔렘방 아시안게임 개막식에서 남북 선수단이 한반도기를 들고 공동 입장하고 있다. 2018.8.18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8 아시안게임이 열리는 인도네시아 팔렘방을 방문한다는 언론의 보도가 나와 현지가 술렁였다.

제 18회 아시안게임을 자카르타와 공동 개최하는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의 도시 팔렘방의 지역신문 수마트라 익스프레스는 ‘김정은 위원장이 팔렘방에서 열리는 개회식에 참석한다’고 18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알렉스 노르딘 남수마트라주 주지사의 말을 인용해 “김 위원장이 18일 팔렘방 개회식을 방문할 예정이며 이후 조정 경기장으로 이동해 시설을 둘러볼 것”이라고 썼다.

특히 이 매체는 “김정은 위원장은 조정을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져 조정 경기장을 보기 위해 팔렘방을 방문하는 것”이라고 김 위원장이 조정을 좋아한다는 새로운 사실도 공개했다.

노르딘 주지사는 이 매체와 인터뷰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방문은 중앙(정부)에서 기획된 것”이라고도 말했다.

그러나 이러한 보도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보인다.

조정 경기장 관계자는 “만일 그런 일이 있다면 당연히 공지하게 될 것”이라며 김 위원장의 방문설을 부인했다.

한편 18일 오후 아시안게임 개회식이 자카르타에서 개최됐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