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모태솔로예요~’소케 샤바, 비키니 코리아 2위 헝가리 미녀

입력 : ㅣ 수정 : 2018-08-15 17: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많은 남자들한테 대시를 받았지만 모태솔로랍니다” 지난 6일 경기도 양평군 용문산 자락에 위치한 해달별 펜션에서 올해 ‘2018 비키니 코리아’ 2등에 해당되는 ‘뷰티 탑’을 수상한 헝가리 출신의 소케 샤바의 화보촬영이 진행됐다.

말 그대로 미모(Beauty)를 입증한 상을 받은 소케 샤바는 “너무 놀라고 기뻤다. 큰 상을 기대 안 했는데 너무 좋았다. 대회가 끝나고 친구들과 라면과 치즈, 맥주로 파티를 즐겼다”며 환하게 웃었다.

소케 샤바는 한국에 온지 4년이 됐다. 한국말을 유창하게 구사하는 외국인이다. 한국 생활에 불편함은 없지만 뛰어난 외모로 대시를 받는 일이 귀찮다고. 소케 샤바는 “대시하는 남자들이 많지만 모태 솔로다. 이상형을 아직 찾지 못했다”며 “나랑 코드가 잘 맞는 사람이 좋다. 외모와 배경은 따지지 않는다”며 자신의 속내를 비치기도 했다.

소케 샤바는 또 “한국과 헝가리는 이름 순서가 같다. 소케가 성이고 샤바가 이름이다. 문화적으로 비슷한 면이 많아 한국이 친근하게 느껴진다”며 ““케이팝, 한류 등 한국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이 많았다. 도전과 성취라는 꿈을 일구고 싶어 한국에 왔다”고 말했다.

소케 샤바는 한국의 치안에 대해 극구 칭찬하기도 했다. 소케 샤바는 “여러 나라를 방문했지만 한국처럼 안전한 곳은 없었다. 한국 경찰을 보면 믿음이 간다. 최고의 치안을 자랑하기 때문에 나 같은 외국인이라도 밤거리를 활보할 수 있다”고 말했다.

힙합댄서 출신이지만 소케 샤바는 현재는 모델일과 연기를 병행하고 있다. 소케 샤바는 “내가 좋아하는 배우인 이준이 롤모델이다. 이준도 나처럼 연기에 관한 전문적인 학교를 다니지 않았지만 굉장히 연기를 잘하고 있다”라며 “이준의 코믹한 표정연기를 좋아한다. 엉뚱하면서 매력이 넘치는 모습이 좋다”고 엄지척을 했다.

또한 미의 사절로서 소케 샤바는 헝가리를 홍보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한국의 주류문화가 헝가리와 비슷하다고 말한 소케 샤바는 “헝가리 전통술인 발링카는 보드카보다 강렬하다. 알콜 도수가 36도에서 82도까지 이른다. 독한 술을 좋아하는 한국 사람들이 좋아할 것이다”며 소개했다.

또한 헝가리에서 가장 큰 호수인 발라톤을 소개하며 “발라톤은 헝가리 뿐 만 아니라 중유럽에서 제일 큰 호수다. 주변 경관이 환상적이다. 한국의 신혼부부들에게 굉장한 추억을 선사할 수 있는 곳이다”라며 강력히 추천했다.

이어 소케 샤바는 “헝가리는 온천의 나라다. 유럽에서 제일 많다. 특히 헤이비스 온천은 물이 좋기로 유명하다. 한국 사람들이 많이 찾아 즐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