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독립운동 #아빠’ 홍지민, 광복절 애국가 제창 태극기 인증샷

입력 : ㅣ 수정 : 2018-08-15 16:2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진ㅣ홍지민 SNS/스포츠서울

▲ 사진ㅣ홍지민 SNS/스포츠서울

뮤지컬 배우 홍지민이 국가유공자 아버지를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15일 홍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광복절날 난 애국가 부르고 엄마는 참석하시고. 아빠도 함께 계셨으면 얼마나 좋을까? 그리운 아버지. #광복절 #독립운동 #아빠”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서 홍지민은 어머니와 다정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홍지민이 한 손으로 꼭 잡고 있는 태극기가 눈길을 끈다.

앞서 홍지민은 광복절인 오늘(15일) 오전 서울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에서 열린 ‘제73주년 광복절 및 정부수립 70주년’ 경축식에서 독립유공자 유족들과 무대에 올라 애국가를 제창했다. 그는 19세 때 항일 투쟁을 펼치며 독립운동을 한 故홍창식 씨의 후손이다.

홍지민은 “역사적인 날 광복 73주년. 정부 수립 70주년. 잊지 않겠습니다. 숭고한 희생정신. 오늘따라 아버지가 더더욱 그립습니다”라는 글과, 자신이 애국가를 제창하는 TV 화면도 게재하기도 했다.

한편, 홍지민은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 출연 중이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