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100만뷰·OST 깜짝 1위… 웹드라마 ‘에이틴’이 뜨겁다

입력 : ㅣ 수정 : 2018-08-15 00: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NS 편집·빠른 이야기 전개 공감… 그룹 세븐틴 수록곡도 음원 돌풍
10대 타깃의 웹 드라마 ‘에이틴’의 인기가 뜨겁다. 유튜브, 음원 차트,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등에서 어렵지 않게 확인된다.
웹 드라마 ‘에이틴’

▲ 웹 드라마 ‘에이틴’

14일 오전 1시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 멜론의 실시간 차트에서 인기 보이그룹 세븐틴이 전날 발표한 웹 드라마 OST 수록곡 ‘에이틴’(A-TEEN)이 깜짝 1위에 올랐다. 음원 공개를 기다려 온 세븐틴 팬들과 ‘에이틴’ 시청자들의 ‘화력’이 합쳐진 결과다.

지난달 1일 첫 회 업로드를 시작으로 14회까지 공개된 ‘에이틴’은 갈수록 입소문을 타고 있다. 네이버TV, 페이스북 등에 새 영상이 올라오는 매주 수·일요일이면 실시간 검색어에 어김없이 오른다. 유튜브에서만 24시간 동안 100만뷰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에이틴’은 18세 고등학생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JYP엔터테인먼트 연습생인 신예은이 시크한 매력만큼 고민도 많은 주인공 도하나를 연기한다. 걸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김하나 역)를 비롯해 신승호(남시우 역), 김동희(하민 역), 김수현(여보람 역), 의현(차기혁 역) 등 신인들이 도하나의 친구들로 출연해 연애, 친구 관계, 진로 등으로 고민하는 10대의 이야기를 풀어놓는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형식을 활용한 편집과 회당 9~13분가량의 짧은 영상, 빠른 전개는 클립 영상에 익숙한 젊은 세대에게 친숙하게 다가간다. 10대의 풋풋한 매력을 살린 배우들의 연기, 에피소드마다 중심인물이 달라지면서 다양한 고민을 그려내는 점도 인기 요인이다.

네이버웹툰과 스노우가 공동출자한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플레이리스트의 노하우도 한몫한다. 플레이리스트는 지난해 ‘연애플레이리스트’, ‘열일곱’ 등으로 전 세계 조회 수 7억뷰가량을 달성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2018-08-15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