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가마우지의 절규’…낚싯줄에 걸린 고통의 몸부림

입력 : ㅣ 수정 : 2018-08-14 13: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3일 오후 강원 강릉시 남대천 하구에서 낚시꾼들이 무분별하게 버린 낚싯줄에 걸린 가마우지가 이를 제거하기 위해 몸부림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