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육성재·주은 열애설 부인 “지인 모임 동석… 열애는 사실무근”

입력 : ㅣ 수정 : 2018-08-13 17: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돌 그룹 비투비 육성재와 다이아 주은. 뉴스1

▲ 아이돌 그룹 비투비 육성재와 다이아 주은. 뉴스1

아이돌 그룹 비투비의 육성재(24)와 다이아의 주은(24)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13일 한 매체는 가요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육성재와 주은은 지난 1월부터 교제를 시작, 지금까지 핑크빛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인들과 함께하는 자리에서 만나게 됐으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보도가 나간 뒤 육성재 소속사인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본인 확인 결과 지인들과 모임에 동석한 것은 맞지만 열애는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주은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도 “육성재와 지인들과 단체로 만남을 가진적은 있지만, 열애는 아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2012년 비투비로 데뷔한 육성재는 음악 활동과 연기 활동을 병행하며 활동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주은은 지난해 4월 다이아 멤버로 합류했다. 다이아는 지난 9일 새 미니앨범 ‘서머 에이드’를 내고 타이틀곡 ‘우우’로 활동 중이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