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환하는 북측 노동자 대표단

입력 : ㅣ 수정 : 2018-08-12 23: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귀환하는 북측 노동자 대표단  남북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참가한 북측 대표단이 2박 3일 일정을 마친 뒤 12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을 떠나며 남측 서포터스의 환송을 받고 있다. 북측 대표단 64명은 도라산 남북출입사무소(CIQ)에서 출경 절차를 밟고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귀환했다. 남측에서 열린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북측 대표단이 참석한 것은 2007년 이후 11년 만이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귀환하는 북측 노동자 대표단
남북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참가한 북측 대표단이 2박 3일 일정을 마친 뒤 12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을 떠나며 남측 서포터스의 환송을 받고 있다. 북측 대표단 64명은 도라산 남북출입사무소(CIQ)에서 출경 절차를 밟고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귀환했다. 남측에서 열린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북측 대표단이 참석한 것은 2007년 이후 11년 만이다. 연합뉴스

남북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참가한 북측 대표단이 2박 3일 일정을 마친 뒤 12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을 떠나며 남측 서포터스의 환송을 받고 있다. 북측 대표단 64명은 도라산 남북출입사무소(CIQ)에서 출경 절차를 밟고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귀환했다. 남측에서 열린 노동자 통일축구대회에 북측 대표단이 참석한 것은 2007년 이후 11년 만이다. 연합뉴스

2018-08-13 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