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하나씩 달콤한 바나나 즐겨요”

입력 : ㅣ 수정 : 2018-08-07 01: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루에 하나씩 달콤한 바나나 즐겨요” 6일 서울 용산구 이마트 용산점에서 홍보 모델들이 ‘하루하나 바나나’를 들어보이고 있다. 하루하나 바나나는 초록색부터 노란색까지 후숙도가 다른 바나나 6개가 한팩에 들어있어 매일 잘 익은 바나나를 하나씩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 “하루에 하나씩 달콤한 바나나 즐겨요”
6일 서울 용산구 이마트 용산점에서 홍보 모델들이 ‘하루하나 바나나’를 들어보이고 있다. 하루하나 바나나는 초록색부터 노란색까지 후숙도가 다른 바나나 6개가 한팩에 들어있어 매일 잘 익은 바나나를 하나씩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6일 서울 용산구 이마트 용산점에서 홍보 모델들이 ‘하루하나 바나나’를 들어보이고 있다. 하루하나 바나나는 초록색부터 노란색까지 후숙도가 다른 바나나 6개가 한팩에 들어있어 매일 잘 익은 바나나를 하나씩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2018-08-07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