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in] 또 발암물질 고혈압약 ‘불안 확산’

입력 : ㅣ 수정 : 2018-08-07 02: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 달 만에 또다시 고혈압약 원료에서 발암 물질이 기준치 이상으로 검출돼 환자들의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다. 이번엔 국내업체인 ‘대봉엘에스’가 중국산 원료로 제조한 ‘발사르탄’에서 나왔다. 문제의 고혈압약을 장기간 복용하면 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는 조사 결과도 나왔다. 인체 위해성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면서 중국산 의약품에 대한 검증 체계를 대폭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2018-08-07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