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용산구 “청소년 자원봉사 프로그램 ‘봉사다몽’ 참여하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8-08-04 10: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용산의 미로’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용산구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용산의 미로’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용산구 제공

서울 용산구 자원봉사센터는 오는 17일까지 청소년 여름방학 자원봉사 프로그램 ‘봉사다몽(奉仕多夢)’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달 23일부터 진행된 봉사다몽은 용산의 미로(美路), 재잘재잘 스크래치북(말벗봉사), 블링블링 네일케어, 자원봉사 인문(기본) 교육, 시민성 교육 등 10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먼저 용산의 미로는 ‘아름다운 길’을 만들기 위한 환경정화 프로그램이다. 지난 1일부터 이틀간 중·고등학생 봉사자 60명과 주부 봉사단 등 20명이 청파치안센터 옆 지하차도와 갈월지하차도 묵은 때를 벗겨냈다.

말벗봉사는 효창데이케어센터, 한강데이케어센터 등 지역 내 노인복지시설에서 이뤄지고 있다. 초·중학생 18명이 참여, 어르신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정서 안정을 돕는다.

네일케어 봉사는 오는 9일 한남데이케어센터에서 진행된다. 중고등학생 20명이 간단한 손 마사지, 네일케어 교육을 받고 시설이용 어르신 대상 봉사를 실시한다.

자원봉사 인문 교육은 학생들에게 자원봉사의 필요성과 가치를 알리는 프로그램이다. 지난달 구 자원봉사센터 교육장(청파로49길 34 3층)에서 2회에 걸쳐 진행됐으며 중고등학생 40명이 참여했다.

봉사다몽은 오는 17일까지 계속된다. 1365 자원봉사포털 개인봉사 참여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전화(02-718-1365) 신청도 가능하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청소년들이 지역 일꾼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여름방학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고 있다”면서 “무더위에 힘이 들 수도 있지만 서봉사를 통해 세상을 배우고 또래와도 어울릴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