짐바브웨 유혈사태… 채찍으로 때리고 실탄 쏘고

입력 : ㅣ 수정 : 2018-08-03 03: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짐바브웨 유혈사태… 채찍으로 때리고 실탄 쏘고 짐바브웨 군인들이 1일(현지시간) 수도 하라레의 선거관리위원회 건물 주변에서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는 야당 지지자들을 채찍으로 때리며 해산시키고 있다. 이번 선거는 짐바브웨 초대 대통령이자 37년간 집권한 독재자 로버트 무가베를 몰아낸 뒤 처음 열린 선거다. 야당 지지자들은 선거 과정에서 부정행위가 있었으며 선관위가 고의로 개표 결과 발표를 지연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군경이 시위대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실탄을 발포했다. 최소 3명이 숨졌다.  하라레 로이터 연합뉴스

▲ 짐바브웨 유혈사태… 채찍으로 때리고 실탄 쏘고
짐바브웨 군인들이 1일(현지시간) 수도 하라레의 선거관리위원회 건물 주변에서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는 야당 지지자들을 채찍으로 때리며 해산시키고 있다. 이번 선거는 짐바브웨 초대 대통령이자 37년간 집권한 독재자 로버트 무가베를 몰아낸 뒤 처음 열린 선거다. 야당 지지자들은 선거 과정에서 부정행위가 있었으며 선관위가 고의로 개표 결과 발표를 지연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군경이 시위대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실탄을 발포했다. 최소 3명이 숨졌다.
하라레 로이터 연합뉴스

짐바브웨 군인들이 1일(현지시간) 수도 하라레의 선거관리위원회 건물 주변에서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는 야당 지지자들을 채찍으로 때리며 해산시키고 있다. 이번 선거는 짐바브웨 초대 대통령이자 37년간 집권한 독재자 로버트 무가베를 몰아낸 뒤 처음 열린 선거다. 야당 지지자들은 선거 과정에서 부정행위가 있었으며 선관위가 고의로 개표 결과 발표를 지연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군경이 시위대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실탄을 발포했다. 최소 3명이 숨졌다.


하라레 로이터 연합뉴스
2018-08-03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