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경제법안 TF’ 손은 잡았지만

입력 : ㅣ 수정 : 2018-07-31 22: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민생경제법안 TF’ 손은 잡았지만 여야 3당 정책위의장·원내수석부대표들이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민생경제법안 태스크포스(TF) 회의에 앞서 손을 엇갈려 잡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수석부대표, 바른미래당 유의동 수석부대표, 자유한국당 함진규 정책위의장, 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 바른미래당 채이배 정책위의장 권한대행, 한국당 윤재옥 수석부대표.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 ‘민생경제법안 TF’ 손은 잡았지만
여야 3당 정책위의장·원내수석부대표들이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민생경제법안 태스크포스(TF) 회의에 앞서 손을 엇갈려 잡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수석부대표, 바른미래당 유의동 수석부대표, 자유한국당 함진규 정책위의장, 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 바른미래당 채이배 정책위의장 권한대행, 한국당 윤재옥 수석부대표.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여야 3당 정책위의장·원내수석부대표들이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민생경제법안 태스크포스(TF) 회의에 앞서 손을 엇갈려 잡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수석부대표, 바른미래당 유의동 수석부대표, 자유한국당 함진규 정책위의장, 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 바른미래당 채이배 정책위의장 권한대행, 한국당 윤재옥 수석부대표.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2018-08-01 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