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폭염에 갈라지고 기울어진 다리

입력 : ㅣ 수정 : 2018-07-30 13: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0일 오전 수도배관 파열로 왼쪽으로 8도가량 기울고 아스팔트 도로 부분에 일부 균열이 생겨 통제되고 있는 경기도 성남시 야탑10교 모습.

분당경찰서에 따르면 29일 오후 10시 14분께 성남시 분당구 야탑동의 야탑10교(폭 20m, 길이 25m에 설치된 수도배관이 터졌다.

경찰은 다리의 노후화에다 연일 이어진 폭염으로 도로가 침하하면서 배관을 눌러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이날 오전 정밀안전진단을 진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