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값 극과 극…서울 ‘쑥’ 지방 ‘뚝’

입력 : ㅣ 수정 : 2018-07-30 01: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아파트값의 상승폭이 3주 연속 확대됐다. 반면 지방 아파트값은 하락폭이 커지며 양극화가 두드러졌다. 서울 아파트값은 0.11% 상승했다. 여의도 통합개발, 용산 종합개발 계획 발표가 반영된 탓이다. 강남권 아파트값도 상승세로 돌아섰다. 강남 4구 아파트값이 0.04%로 2주 연속 상승했다. 송파구는 0.05%, 강동구는 0.04% 올랐다. 서초구는 0.01% 올랐고, 강남구 아파트값은 0.07% 올라 16주 만에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경기도는 0.05% 떨어져 하락폭이 커졌다. 신규 입주 물량 압박 때문이다.

전국 아파트 전셋값은 0.08% 내렸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도 0.03% 올라 상승폭이 다소 둔화했다.

2018-07-30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