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콜 조치’ BMW 또 주행 중 화재

입력 : ㅣ 수정 : 2018-07-30 01: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리콜 조치’ BMW 또 주행 중 화재  29일 강원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중앙고속도로 치악휴게소 인근을 주행하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다. 불은 20분 만에 진화됐으며, 인명 피해는 없었다. 앞서 BMW코리아는 BMW 520d 등 총 42개 차종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돼 10만 6317대를 대상으로 자발적 리콜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원주 연합뉴스

▲ ‘리콜 조치’ BMW 또 주행 중 화재
29일 강원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중앙고속도로 치악휴게소 인근을 주행하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다. 불은 20분 만에 진화됐으며, 인명 피해는 없었다. 앞서 BMW코리아는 BMW 520d 등 총 42개 차종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돼 10만 6317대를 대상으로 자발적 리콜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원주 연합뉴스

29일 강원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중앙고속도로 치악휴게소 인근을 주행하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다. 불은 20분 만에 진화됐으며, 인명 피해는 없었다. 앞서 BMW코리아는 BMW 520d 등 총 42개 차종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돼 10만 6317대를 대상으로 자발적 리콜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원주 연합뉴스
2018-07-30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