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미군 유해송환 앞두고 오산기지 대기 중인 수송기

입력 : ㅣ 수정 : 2018-07-26 16: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북한이 최근 판문점에서 유엔군 사령부가 보관해온 미군유해 송환용 나무상자를 수령하고 정전협정 체결일인 27일 유해를 송환하기 위한 준비를 마친 것으로 알려진 26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주한미공군 오산기지에 수송기가 대기하고 있다.

미국은 군 수송기를 보내 원산 갈마비행장에서 북한으로부터 미군유해를 돌려받아 오산 미군공군기지로 이송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국방부 전쟁포로 및 실종자 확인국(DPAA) 관계자들이 오산 공군기지에서 간단한 확인 절차를 밟고 나서 다음 달 1일께 하와이로 유해를 옮겨 유전자(DNA) 조사 등을 한 뒤 미국 현지 가족과 유전자를 대조한다. 2018.7.26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