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 영혼’ 16살 자폐아 승민이 부모로 산다는 건…

입력 : ㅣ 수정 : 2018-07-26 00: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다큐 시선(EBS1 밤 9시 50분) 사회 현상에 대한 단순한 전달이 아닌 신선한 해석을 통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충족시키는 ‘다큐 시선’에서 장애 아동과 그 부모가 함께 살아가는 모습을 담은 ‘장애 아동의 부모로 산다는 건’ 편이 방송된다. 올해 16세 승민이는 자폐성 지적 장애 2급이다. 어릴 때부터 자신만의 세계와 고집이 너무나 확고해 엄마가 애를 먹고 걱정하게 했던 승민이. 어디에도 희망이 보이지 않았으나 승민이의 엄마는 그런 아이를 포기할 수 없어 눈물겨운 노력으로 꾸준히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 승민이는 더디지만 주변의 도움을 통해 혼자가 아닌 남들과 함께 살아가는 법을 배우고 있다. 치료와 배움으로 승민이가 사회에 천천히 적응하며 주어진 일을 착실히 할 거라 믿는 엄마와 순수하고 마음이 따뜻한 승민이의 일상을 통해 장애 아동의 부모로 살아가는 따뜻하고 진솔한 모습을 볼 수 있다.

2018-07-26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