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고도 없이 시부모님이 집으로 찾아왔을 때

입력 : ㅣ 수정 : 2018-07-24 18: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MBC 밤 8시 55분) 시부모님의 갑작스런 방문 소식에 당황한 마리와 제이블랙 부부는 우왕좌왕, 결혼 후 처음으로 집에서 식사를 대접하게 된 마리는 이 고비를 무사히 넘길 수 있을 것인가. ‘집 열쇠를 달라’는 시어머니의 돌발 발언에 과연 남편 제이블랙의 반응은? 지영은 시부모님과 함께 남편 형균의 홈쇼핑 생방송 본방을 사수한다. 방송을 보던 지영은 장난스레 형균의 흉을 보기 시작하고, 시어머니는 형균을 두둔하며 정색까지 하는데…. 그런 시어머니의 반응을 보고 당황한 지영의 대처법은? 출산 후 첫 외출에 나선 세미, 오랜만에 만난 친구들과 만찬을 즐기며 그동안의 고충을 털어놓기 시작하는데…. 줄줄이 이어지는 며느리라면 폭풍 공감할 진솔한 속마음 토크! 홀로 남겨진 재욱은 집에서 두 아이를 돌보지만 밥을 잘 먹지 않는 첫째 지우와 아무리 달래도 울음을 그치지 않는 둘째 윤우. 마음처럼 따라 주지 않는 독박 육아에 멘탈 붕괴 직전인 재욱의 운명은?

2018-07-25 2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