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블리’ PD, 세월호 관련 부적절 발언 후 유족에 사과

입력 : ㅣ 수정 : 2018-07-24 15: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2TV 새 월화극 ‘러블리 호러블리’의 PD가 자신의 발언에 대해 세월호 유족에 사과했다.
KBS2 새 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

▲ KBS2 새 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

24일 KBS 등에 따르면 ‘러블리 호러블리’ 연출을 맡은 강민경 PD는 앞서 인터뷰 장면을 촬영하던 중 배우에게 연기 지도를 하다가 “세월호 유가족 인터뷰가 아니니 밝게 해달라”고 말해 물의를 빚었다.

강 PD는 며칠 뒤 스태프들에게 자신의 발언에 대해 공개 사과했다. 이어 지난 23일 밤 유경근 세월호가족협의회 집행위원장에게 직접 전화해 사과했다.

유 위원장은 “우리가 늘 그런 표정으로 인터뷰를 했었나보다. 아이들을 갖고 얘기한 것도 아니고…. 좋은 드라마 만드시기 바란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너도 인간이니’ 후속으로 다음 달 13일 방송 예정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