퀴즈와 광고 접목한 뉴 플랫폼 ‘퀴즈톡’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7-23 10: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퀴즈 플랫폼 ‘퀴즈톡(QUIZTOK)’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선보이며 퀴즈 어플 시장의 수요를 흡수하고 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퀴즈 플랫폼 ‘퀴즈톡(QUIZTOK)’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선보이며 퀴즈 어플 시장의 수요를 흡수하고 있다.

퀴즈를 풀고 맞히면 보상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기반의 퀴즈 어플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기존의 퀴즈쇼에 비해 간편한 참여방법과 혜택도 다양해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이러한 가운데 퀴즈 플랫폼 ‘퀴즈톡(QUIZTOK)’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선보이며 퀴즈 어플 시장의 수요를 흡수하고 있다.

퀴즈톡의 가장 큰 특징은 창작자와 풀이자, 광고주와 후원사 등 모든 참여자를 위한 광고 보상 생태계로 운영된다는 점이다. 또한 카카오톡, 라인, 텔레그램에서 친구추가 만으로 퀴즈를 즐기고 보상을 받을 수 있어 보다 간편하다.

퀴즈톡은 누구나 퀴즈 창작자이자 소비자로 콘텐츠에 참여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 퀴즈 창작자가 등록한 퀴즈를 다른 유저가 풀었을 때 일정한 보상이 주어지며 퀴즈 풀이자는 문제를 풀었을 때 해당하는 포인트를 리워드로 받는다.

또한 퀴즈 큐레이터에게는 퀴즈 창작자가 출제한 퀴즈를 선택, 분류하여 다른 유저에게 중개할 때 보상이 지급되며, 퀴즈를 풀면 광고가 노출되고 퀴즈 별 포인트는 참여자에게 일정 비율로 나누어 지급이 이루어진다.


이렇게 퀴즈 창작자와 퀴즈 큐레이터, 퀴즈 풀이자들이 각각 획득한 보상은 포인트로 지급되며, 향후 서비스에서는 일정 포인트를 획득한 경우 해당 포인트를 퀴즈톡 토큰으로 교환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본인이 받은 포인트 및 토큰을 후원이나 기부할 수 있도록 개발할 예정이다.

퀴즈톡 관계자는 “퀴즈 생태계에서 창출되는 보상을 창작자와 풀이자, 큐레이터, 광고주, 후원사까지 모두가 나눠 갖는 방식이다. 각 유저들이 직접적으로 소통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다는 것이 퀴즈톡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말했다.

한편 ㈜퀴즈톡은 글로벌 서비스를 진행하기 위해 8월 중 필리핀에 법인 지사 설립을 앞두고 있으며, 2018년 4분기 ‘퀴즈톡 플랫폼 1.0’버전으로 업그레이드 된 정식 애플리케이션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