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도 내년부터 국가건강검진 혜택

입력 : ㅣ 수정 : 2018-07-20 00: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30대 피부양자 등 719만명 대상
전 세대를 통틀어 유일하게 국가건강검진에 빠져 있던 취업준비생을 포함한 20·30대 청년 719만명이 내년부터 검진 대상에 포함된다. 이로써 내년부터 전국민 국가건강검진 시대가 열린다. 보건복지부는 19일 국가건강검진위원회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국가건강검진 적용방안을 심의·의결하고 내년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의결된 방안을 보면 20·30대 건강보험 가입자 중 피부양자(461만명)와 지역가입자 세대원(247만명), 의료급여수급자 세대원(11만명) 등 719만명이 내년부터 국가검진 대상에 포함된다. 지금은 20·30대 청년은 건강보험 직장가입자나 세대주가 아니면 검진을 받을 수 없었다. 그러나 최근 청년 실업이 심화되면서 청년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여기에 비만 환자 증가에 따른 20·30대 만성질환자가 늘면서 제도 개선 필요성이 제기됐다. 건강보험에서 해마다 300억~500억원의 재정이 소요될 전망이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8-07-20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