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말 재밌어요~” 중구, 외국인 대상 수준별 한국어교육 진행

입력 : ㅣ 수정 : 2018-07-13 11: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가 다문화 이웃을 대상으로 하는 한글 수업이 이뤄지고 있다.   중구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서울 중구가 다문화 이웃을 대상으로 하는 한글 수업이 이뤄지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오는 8월부터 4개월간 중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함께 결혼이민자 및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주1~2회 2시간씩 진행하며 초급, 중급, 실전반, 생생 뉴스반으로 구성했다. 전 과정은 무료로 교재비를 부담해야 한다.

초급과 중급과정에서는 한국어를 처음 배우거나 자연스럽지 않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소그룹 개별 지도를 통해 한국어 기초를 잡아준다. 실전반은 한국어능력시험(TOPIK) 교재를 이용해 말하기, 듣기, 읽기, 쓰기를 종합적으로 익힌다. 유의어와 반의어 학습으로 어휘력을 향상하고 듣기·읽기도 주기적으로 평가한다. 생생 뉴스반에서는 기사내용 토론, 나만의 뉴스 원고 작성 등으로 고차원적인 학습활동을 한다. (02)2254-3670.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