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총 신임 부회장에 김용근 車산업협회장

입력 : ㅣ 수정 : 2018-07-13 01: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경영자총협회가 김용근(62) 한국자동차산업협회장을 새 부회장으로 선임하고 협회의 정상화에 나선다.
김용근 자동차산업협회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용근 자동차산업협회장

경총은 12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전형위원회 회의를 열고 김 회장을 신임 상근부회장으로 선임했다. 전형위는 손경식 경총 회장을 비롯해 윤여철 현대자동차 부회장, 조규옥 전방 회장, 조기행 SK건설 부회장, 백우석 OCI 부회장, 김학권 인천경총 회장, 최병오 패션그룹 형지 회장, 박복규 경총 감사 등 8명으로 꾸려졌으며 최 회장을 제외한 7명이 이날 회의에 참석했다. 손 회장이 김 부회장에게 부회장 자리를 제안했고 이날 회의에서 만장일치로 부회장으로 추대됐다.

김 부회장은 1980년 공직에 입문해 2007년 산업자원부 산업정책본부장(차관보)을 지낸 관료 출신이다. 한국산업기술재단 이사장, 한국산업기술진흥원장, 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OICA) 회장을 역임했으며 2013년부터 한국자동차산업협회를 이끌고 있다.

김소라 기자 sora@seoul.co.kr

2018-07-13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