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中 지린성과 업무협약

입력 : ㅣ 수정 : 2018-07-08 23: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하나금융지주는 중국 지린성 정부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하나금융은 “정부의 신북방정책에 부응하고 북한 정세에 발빠르게 대처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측은 동북아 일대일로(육상·해상 실크로드) 추진을 위한 금융협력과 한·중 국제합작 시범구의 성공 지원, 창춘·지린·투먼 개발 금융협력, 투먼 국제금융포럼 추진 등에 나설 예정이다. 하나금융은 향후 북한 개방이 본격화되면 북·중 접경지역에서 중추적인 금융 역할을 담당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하나금융은 2025년까지 그룹 내 해외 부문 이익 비중을 40%까지 높이는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7-09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