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으로 돌진한 승용차… 어린이 등 20명 부상

입력 : ㅣ 수정 : 2018-07-06 02: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치원으로 돌진한 승용차… 어린이 등 20명 부상 5일 광주 광산구 한 초등학교 병설 유치원 건물 창문에 소형 승용차 앞 부분이 박혀 있다. 승용차는 도로를 벗어나 인도로 돌진해 유치원 외벽과 충돌했다. 사고 당시 교실에선 6세 어린이 18명과 교사 1명이 미술 수업을 하고 있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는 경상 환자로 분류된 모닝 운전자 김모(47·여)씨와 어린이들, 교사 등 부상자 20명을 병원으로 옮겼다. 김씨는 운전면허를 소지했으며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광주 연합뉴스

▲ 유치원으로 돌진한 승용차… 어린이 등 20명 부상
5일 광주 광산구 한 초등학교 병설 유치원 건물 창문에 소형 승용차 앞 부분이 박혀 있다. 승용차는 도로를 벗어나 인도로 돌진해 유치원 외벽과 충돌했다. 사고 당시 교실에선 6세 어린이 18명과 교사 1명이 미술 수업을 하고 있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는 경상 환자로 분류된 모닝 운전자 김모(47·여)씨와 어린이들, 교사 등 부상자 20명을 병원으로 옮겼다. 김씨는 운전면허를 소지했으며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광주 연합뉴스

5일 광주 광산구 한 초등학교 병설 유치원 건물 창문에 소형 승용차 앞 부분이 박혀 있다. 승용차는 도로를 벗어나 인도로 돌진해 유치원 외벽과 충돌했다. 사고 당시 교실에선 6세 어린이 18명과 교사 1명이 미술 수업을 하고 있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는 경상 환자로 분류된 모닝 운전자 김모(47·여)씨와 어린이들, 교사 등 부상자 20명을 병원으로 옮겼다. 김씨는 운전면허를 소지했으며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광주 연합뉴스
2018-07-06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