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행복주택 8069가구 입주자 모집

입력 : ㅣ 수정 : 2018-07-02 00: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공릉 등 수도권 8곳·지방 8곳…26㎡ 아파트 월 임대료 10만원대
서울 공릉과 경기 고양 행신2지구 등에서 행복주택 8069가구가 공급된다.

이번에 입주자를 모집하는 행복주택은 수도권에서 서울 공릉(100가구)과 고양 행신2(276가구), 남양주 별내(1220가구), 시흥장현(996가구), 군포송정(480가구), 화성봉담2(602가구), 양평공흥(40가구), 가평청사복합(42가구) 등 8곳에서 공급된다.

이 밖에 대전봉산(578가구), 광주우산(361가구), 대구연경(600가구), 김해율하2(1200가구), 창원노산(20가구), 제주혁신도시(200가구), 울산송정(946가구), 대구대곡2지구(408가구) 등 비수도권 8곳에서도 입주자를 모집한다.

행복주택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고 장기간 거주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서울에서도 26㎡(방1+거실1) 아파트 임대료가 보증금 4000만원 내외, 월 임대료 10만원대로 거주할 수 있다. 비수도권에서는 26㎡짜리가 보증금 2000만원 안팎, 월 임대료 10만원 수준이다.

청년과 신혼부부에게는 버팀목 대출이 운영돼 보증금의 70%까지 저리(2.3~2.5%)로 융자해 준다.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급하는 행복주택은 오는 12∼18일 접수하고 경기도시공사(양평·가평)는 4∼13일에 접수한다.

온라인이나 모바일 앱으로 접수할 수 있으며 입주는 내년 1월부터 지구별로 순차적으로 시작된다. 국토부는 올해 행복주택 3만 5000여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류찬희 선임기자 chani@seoul.co.kr
2018-07-02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