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컵 대신 머그컵·수소자동차… 靑, 친환경 앞장

입력 : ㅣ 수정 : 2018-06-29 23:2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종이컵 대신 머그컵·수소자동차… 靑, 친환경 앞장 청와대는 29일 플라스틱, 종이컵과 같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여 사무 여건을 친환경적으로 개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비닐봉투 사용의 최소화를 위해 각 사무실에 장바구니(에코백)를 활용하고 내구연한이 만료된 업무차량 20대를 친환경 차량으로 교체하기로 했다. ①청와대에서 이용하고 있는 수소전기차 넥쏘. ②장하성 정책실장이 일회용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고 있는 모습. ③청와대에서 일회용컵 대신 사용할 머그컵. ④비닐봉투 대신 사용할 에코백. ⑤청와대 내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시설.  청와대 제공·청와대 페이스북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종이컵 대신 머그컵·수소자동차… 靑, 친환경 앞장
청와대는 29일 플라스틱, 종이컵과 같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여 사무 여건을 친환경적으로 개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비닐봉투 사용의 최소화를 위해 각 사무실에 장바구니(에코백)를 활용하고 내구연한이 만료된 업무차량 20대를 친환경 차량으로 교체하기로 했다. ①청와대에서 이용하고 있는 수소전기차 넥쏘. ②장하성 정책실장이 일회용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고 있는 모습. ③청와대에서 일회용컵 대신 사용할 머그컵. ④비닐봉투 대신 사용할 에코백. ⑤청와대 내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시설.
청와대 제공·청와대 페이스북

청와대는 29일 플라스틱, 종이컵과 같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여 사무 여건을 친환경적으로 개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비닐봉투 사용의 최소화를 위해 각 사무실에 장바구니(에코백)를 활용하고 내구연한이 만료된 업무차량 20대를 친환경 차량으로 교체하기로 했다. ①청와대에서 이용하고 있는 수소전기차 넥쏘. ②장하성 정책실장이 일회용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고 있는 모습. ③청와대에서 일회용컵 대신 사용할 머그컵. ④비닐봉투 대신 사용할 에코백. ⑤청와대 내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시설.

청와대 제공·청와대 페이스북

2018-06-30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