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수, 독일전 주장 출전은 미정…킥오프 한시간 전 공개

입력 : ㅣ 수정 : 2018-06-27 17: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월드컵] 장현수 위로하는 손흥민 23일(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노두 로스토프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 1-2로 패한 한국의 손흥민이 장현수를 위로하고 있다. 2018.6.24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월드컵] 장현수 위로하는 손흥민
23일(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노두 로스토프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 1-2로 패한 한국의 손흥민이 장현수를 위로하고 있다. 2018.6.24 연합뉴스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장현수가 조별예선 마지막 경기인 독일전에 주장으로 출전한다는 설은 해프닝으로 드러났다.

27일 한 인터넷 매체는 멕시코전 부상으로 주장 기성용의 독일전 출전이 무산되면서 “장현수가 독일전에서 주장 완장을 달고 뛴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주장은 경기 시작 한시간 전 공개되는 출전선수 명단(라인업)과 함께 발표된다. 주장 선수 이름 뒤에는 캡틴(주장)을 뜻하는 영문자 (C)가 표시된다.

독일전은 한국시간으로 27일 밤 11시에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다. 이에 따라 대표팀 주장 선수는 밤 10시 공개될 예정이다.

그라운드를 폭넓게 누비며 공격과 수비의 연결고리 역할을 했던 캡틴 기성용은 지난 24일 멕시코전에서 후반 상대선수에게 왼쪽 종아리를 차이면서 근육이 늘어나 2주 진단을 받았다.

기성용 대신 주장 완장을 이어받을 선수로는 부주장인 장현수와 팀내 분위기 메이커인 손흥민이 꼽힌다.
멕시코전 출전선수 명단의 ‘캡틴’ 표시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공식 웹사이트에 올라온 멕시코전 출전 한국대표팀 선수명단. 주장인 기성용 이름 뒤에 캡틴을 뜻하는 영문자 (C)(빨간 원)가 붙어있다. 출전 선수명단은 경기 시작 한시간 전에 공개된다. 2018.6.27  FIFA 웹사이트

▲ 멕시코전 출전선수 명단의 ‘캡틴’ 표시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공식 웹사이트에 올라온 멕시코전 출전 한국대표팀 선수명단. 주장인 기성용 이름 뒤에 캡틴을 뜻하는 영문자 (C)(빨간 원)가 붙어있다. 출전 선수명단은 경기 시작 한시간 전에 공개된다. 2018.6.27
FIFA 웹사이트

신태용 감독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경기 나올 때 11명 선수 가운데 심리적으로 가장 안정되고 팀을 위해 헌신할 수 있는 선수가 주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 감독의 발언에 비춰 볼 때 장현수가 주장으로 나올 가능성은 크지 않다. 장현수는 스웨덴전과 멕시코전 패배 이후 팬들의 심한 질책과 비난을 받았고, 멕시코전이 끝난 뒤에는 그라운드에서 눈물을 쏟았다.

한편 국제축구연맹(FIFA)은 장현수의 독일 선발 출장 가능성을 높이 보고 있다.

FIFA는 공식 웹사이트에 올린 프리뷰(미리보기)를 통해 신 감독이 독일전에서 4-4-2 전술을 구사할 것으로 봤다. 포백 수비진으로 장현수와 이용, 김영권, 홍철이 출전할 것으로 예상했다.

예상 골키퍼는 조현우였고, 멕시코전과 마찬가지로 손흥민과 이재성이 최전방에, 황희찬과 이승우가 양쪽 날개에서 호흡을 맞출 것으로 FIFA는 내다봤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