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시에나’ 수입 미니밴 톱 질주

입력 : ㅣ 수정 : 2018-06-26 23: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판매량 883대 ‘연간 최다’… 레그 서포터 안락한 승차감 탁월
도요타의 미니밴 시에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도요타의 미니밴 시에나

‘고급 미니밴’의 대명사로 자리잡은 도요타의 미니밴 시에나가 올해 수입 미니밴 시장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한국 도요타에 따르면 시에나는 지난해 883대를 판매해 48%의 높은 성장률과 함께 연간 최다 판매를 기록했다. 지난해 판매된 수입 미니밴 1555대 중 시에나의 비중은 57%에 달한다. 올 들어 지난 5월까지 458대를 판매해 수입 미니밴 시장의 베스트셀링 모델의 자리를 굳건히 유지하고 있다.

2011년 국내 첫선을 보인 이래 올해 5월까지 누적 판매 4593대를 기록한 시에나의 인기 비결은 여유로운 개방감과 안락함, 편의성을 겸비한 프리미엄 인테리어다. 2열에 적용한 오토만 시트를 통해 국내 미니밴 최초로 레그 서포터를 적용함으로써 퍼스트 클래스 항공석 같이 편안하고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하며, 듀얼 암레스트는 보다 편안한 안락함을 실현했다.

또 2WD 모델에는 국내 동급 모델로는 유일하게 3열 파워 폴딩 시트가 적용돼 있고, 3열 상단 천장에 장착된 버튼 하나로 손쉽게 3열 시트를 접고 펼 수 있어 편안한 여행을 가능하게 한다.

강력한 주행 성능과 안락한 승차감으로도 호평받고 있다. 동급 최고 수준인 고성능 V6 3.5리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고 고출력, 고연비는 물론 친환경 성능까지 실현하는 차세대 D-4S 연료 분사 시스템을 채용했다. 수입 미니밴 시장에서 4륜 구동 모델은 시에나가 유일하다. 특히 동반석 시트 쿠션 에어백을 비롯해 차선 이탈 경고(LDA), 다이내믹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DRCC),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PCS), 오토매틱 하이빔(AHB) 등 높은 수준의 안전성을 갖춰 호평을 받고 있다.

백민경 기자 white@seoul.co.kr
2018-06-27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