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주상복합 공사장 큰 불로 3명 숨지고 37명 부상

입력 : ㅣ 수정 : 2018-06-26 22: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종시 주상복합 공사장 큰 불로 3명 숨지고 37명 부상 26일 세종시 새롬동의 한 주상복합아파트 신축공사장에서 큰불이 나 근로자 3명이 숨지고, 37명이 부상을 당했다. 공사장에 있던 수많은 가연성 건축자재가 화재를 키웠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신축 건물이라 소방시설도 없었다. 화재 진압에 대전소방항공대와 소방차 49대, 소방인력 200여명이 투입됐지만 유독가스와 검은 연기가 순식간에 도심을 삼켰다. 사진은 공사장 주변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는 모습.  세종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세종시 주상복합 공사장 큰 불로 3명 숨지고 37명 부상
26일 세종시 새롬동의 한 주상복합아파트 신축공사장에서 큰불이 나 근로자 3명이 숨지고, 37명이 부상을 당했다. 공사장에 있던 수많은 가연성 건축자재가 화재를 키웠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신축 건물이라 소방시설도 없었다. 화재 진압에 대전소방항공대와 소방차 49대, 소방인력 200여명이 투입됐지만 유독가스와 검은 연기가 순식간에 도심을 삼켰다. 사진은 공사장 주변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는 모습.
세종 연합뉴스

26일 세종시 새롬동의 한 주상복합아파트 신축공사장에서 큰불이 나 근로자 3명이 숨지고, 37명이 부상을 당했다. 공사장에 있던 수많은 가연성 건축자재가 화재를 키웠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신축 건물이라 소방시설도 없었다. 화재 진압에 대전소방항공대와 소방차 49대, 소방인력 200여명이 투입됐지만 유독가스와 검은 연기가 순식간에 도심을 삼켰다. 사진은 공사장 주변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는 모습.

세종 연합뉴스
2018-06-27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