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銀, 혁신성장 기업 직접 투자

입력 : ㅣ 수정 : 2018-06-25 18: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은행이 혁신성장 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10억원씩 직접 투자한다. 우리은행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대상기업을 공모한다고 25일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발전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에 은행이 직접 투자하겠다는 취지다.

모집 대상은 창업 7년 이내 벤처기업과 스타트업 등 중소법인이다. 투자 대상 기업은 기술성·사업성 평가 등 내부 심사를 거쳐 오는 9월 초까지 선정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연말까지 주식, 전환사채(CB), 신주인수권부사채(BW) 방식으로 각 기업에 10억원 이내 자금을 투자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에 컨설팅, 예금·대출 금리 우대, 후속 투자 유치, 신사업 파트너 우선 검토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진완 우리은행 중소기업전략부장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중소기업의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6-26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