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야산서 강진 실종 여고생 추정 시신 수습

입력 : ㅣ 수정 : 2018-06-24 21: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 강진에서 실종 여고생 A양(16)으로 추정 시신을 발견했다고 24일 경찰은 밝혔다. 지난 16일 A양의 아버지 친구 소개로 아르바이트를 한다고 집을 나선 후 실종된 지 8일만이다. 이혁 강진경찰서장은 이날 오후 강진군 도암면 지석마을 수색 현장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용의자 차량이 주차됐던 농로와 직선거리 250m, 산길로 1km가량 올라가야 하는 곳에서 A양 시신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