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업지배구조원,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 홈페이지 열었다

입력 : ㅣ 수정 : 2018-06-22 14: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은 22일 오전 10시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의 공식 홈페이지(http://sc.cgs.or.kr)를 열었다고 밝혔다.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기관투자자의 수탁자 책임에 관한 원칙)는 국내 상장사에 투자한 기관 투자자가 타인의 자산을 책임 있게 관리하기 위한 원칙과 기준을 담았다.

KCGS는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의 개정 과정과 결과를 공개하고, 관련 보고서 등 자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해외 기관 투자자나 관련 국제기구 등을 위해 영문 홈페이지에는 영문 자료를 제공한다.

스튜어드십 코드에 참여하는 기관투자자 현황도 공개한다. 홈페이지에 따르면 22일 기준으로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에 참여하는 기관 투자자는 자산운용사(15곳), 사모펀드(PEF) 운용사(20곳)을 포함해 총 48개사다. 기관투자자는 홈페이지에서 스튜어드십 코드를 참여를 신청할 수 있다.

KCGS는 “추후 국·내외 모범 사례나 시장 동향 등 스튜어드십 코드와 관련한 주요 이슈를 조사·분석한 보고서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주연 기자 justin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