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항공권·호텔 할인… 신용카드 혜택 챙기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8-06-21 18: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드업계 휴가철 맞춤형 서비스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면서 카드사들이 항공권과 호텔 등 맞춤형 할인 서비스를 속속 내놓고 있다. 21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하나카드는 이달 말까지 아시아나항공에서 유럽, 홍콩, 싱가포르, 대만 노선 항공권을 예매하는 고객에게 최대 28% 할인해 준다. 탑승 기간은 유럽의 경우 8월 말, 홍콩·싱가포르·대만은 다음달 18일까지다. 아고다와 호텔스닷컴을 통해 해당 지역 호텔 숙박비를 결제하면 최대 12%를 깎아 준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해외여행을 떠나기 전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면세점 10% 할인 등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우리카드도 이달 말까지 아시아나항공에서 항공권을 예매하면 최대 27%를 할인해 준다. 인터파크투어에서 ‘카드의정석 포인트’ 카드로 결제하면 아시아나항공 전 노선 항공권에 대해 즉시 할인이 가능하다. 추첨을 통해 미국 뉴욕 왕복항공권을 29만원에 제공하는 이벤트도 하고 있다.

다양한 호텔 할인 혜택도 준비돼 있다. BC 유니온페이 신용카드 고객이면 이달 말까지 해외 호텔 예약 사이트에서 최대 20%까지 즉시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트립닷컴은 20%, 아고다와 익스피디아는 15%의 할인이 각각 적용된다. 아고다의 경우 다음달 말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카드는 국내 호텔 이용 고객을 겨냥했다. 6월 한 달 동안 ‘현대카드 호텔위크’를 진행해 그랜드하얏트 서울, 더플라자, 서울 신라호텔 등 국내 5성급 호텔 11곳을 40%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게 했다. 현대카드 플래티넘 이상급 카드를 보유한 고객이 대상이다.

부산 해운대로 휴가를 계획하고 있다면 씨티카드를 이용해 보자. 씨티은행은 다음달 20일부터 8월 15일까지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씨티카드 프라이빗 비치’를 운영한다. 씨티카드 고객들만 여유롭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다. 파라솔, 선베드, 튜브 등을 무료로 빌려주고 음료도 무료 제공한다. 이달 말까지 씨티카드로 50만원 이상 사용하고 이벤트에 참여하면 이용할 수 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6-22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