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행적 나흘째 묘연’ 강진 여고생 실종 수색

입력 : ㅣ 수정 : 2018-06-19 17: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 강진에서 실종된 여고생의 행적이 나흘째 묘연해 경찰이 마지막 휴대전화 신호가 잡힌 지점을 중심으로 수색에 나섰다.

19일 오전 전남 강진군 도암면 일대에서 경찰이 인력과 열 감지 장비 탑재 헬기 등을 동원해 수색하고 있다.

연합뉴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