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전통시장 상생 상품전

입력 : ㅣ 수정 : 2018-06-18 17:5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롯데백화점이 20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본점과 잠실점, 노원점, 부산본점, 광주점, 대전점, 대구점, 전주점 등 전국 8개 점포에서 순차적으로 ‘전통시장 상생 상품전’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점포별 지역 대표 전통시장의 우수 먹거리를 선보이는 행사다. 첫 행사는 20∼27일 서울 소공동 본점 지하 1층 식품관 특설매장에서 열린다. 남대문 시장의 ‘김진호 달인호떡’과 ‘중앙 왕족발’, 중부시장의 ‘큰집 떡집’ 등 6개 업체가 참여한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6-19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