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준 이천시장 당선자 “사회적 약자에게 힘 되는 시정 펼치겠다”

입력 : ㅣ 수정 : 2018-06-14 17: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정한 시정 위해 시민들 참여 보장할 것
엄태준 이천시장 당선자가 14일 새벽 당선 확인 후 지지자들로 부터 축하 꽃목걸이를 받은후 기념사진을 찍고있다. (엄태준 캠프 제공)

▲ 엄태준 이천시장 당선자가 14일 새벽 당선 확인 후 지지자들로 부터 축하 꽃목걸이를 받은후 기념사진을 찍고있다. (엄태준 캠프 제공)

“자영업자와 일하는 시민들의 편에 서고, 사회적 약자에게 힘이 되는 시정을 펼치겠습니다.”

6·13 지방선거에서 경기 이천시장에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엄태준 당선자는 청렴하고 공정한 시정을 위해 시민들의 참여를 보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14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결과에 따르면 엄 당선인은 유효 투표수 9만 3704표 가운데 57.5%인 5만 2991표를 얻어 42.5%인 3만9156표를 얻은 김경희 자유한국당 후보를 1만3835표 차이로 여유있게 따돌렸다.

엄 당선자는 “중.고교 무상교복 실현, 지역 균형발전, 시민들의 의료건강권 강화를 통해 편안하고 안전한 이천을 만들기 위해 뚜벅뚜벅 걸어갈 것”이라며 “새로운 이천 건설을 기치로 산을 만나면 길을 내고 물을 만나면 다리를 놓는 각오가 돼 있다”고 전했다.

시민 중심의 이천시를 만들기 위해 의사 결정 초기 단계부터 시민참여를 이끌어내겠다고 밝힌 그는 특히 사회적 약자의 편에 설 것을 강조했다.

그는 또 “강소기업들이 탄생하도록 적극 지원해 이천을 젊은이들과 근로자들에게 기회의 도시로 재생 시키겠다”며 “사람이 먼저인 세상을 위해 초심을 잃지 않는 여당 시장, 4년 후 시장 잘 뽑았다는 말을 들을 수 있는 시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생명공학캠프 배너
    2018러시아월드컵
    커버댄스페스티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