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지방선거]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 “시민을 주인으로 섬기는 진정한 자치분권과 시민주권시대 출발점으로 삼겠다”

입력 : ㅣ 수정 : 2018-06-14 13: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첫 지하철개통에 맞춰 ‘현장맞춤 행정력’으로 획기적 대중교통체계 마련 약속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이 지방선거에서 압승을 거두고 축하꽃다발을 부인 김보영씨와 함께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임병택 당선인측 제공

▲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이 지방선거에서 압승을 거두고 축하꽃다발을 부인 김보영씨와 함께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임병택 당선인측 제공

“시민을 주인으로 섬기고 시흥시의 품격을 높이겠습니다.”

임병택 더불어민주당 경기 시흥시장 당선인은 득표율 70%로 압도적인 승리를 거머쥔 소감을 14일 이같이 밝혔다.

임 당선인은 “문재인정부의 시대적 의미가 국민을 주인으로 인정하는 국민주권시대의 시작”이라며, “새롭게 탄생할 시흥시 지방정부는 이 순간부터 시민을 주인으로 섬기는 진정한 자치분권과 시민주권시대 출발점으로 삼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또 임 당선인은 “시흥이 올해 ‘시’로 승격된 지 29년이 됐고 인구 45만명을 가진 중견도시다. 현재 4대 대규모 택지개발 사업과 5개 전철사업 등 급속한 인구증가와 발전 속에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며, “바다와 맞닿아 있고 녹색 자연환경이 수려해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진 무궁무진한 성장잠재력을 지닌 도시”라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그는 “새롭게 들어설 시흥시 지방정부는 시민 요구를 빠르게 해결하는 ‘현장맞춤 행정력’으로 민생 우선순위로 획기적인 대중교통체계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차장 확충과 일자리 창출, 소상공인 지원, 신·구도심의 균형발전, 상생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임 당선인은 앞으로 모든 역량을 발휘해서 시흥시민의 삶을 돌보는 시장으로, 시민들이 전해준 소중한 말씀을 항상 가슴에 새기는 겸손하고 따뜻한 시장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임 당선인은 “이번 선거에서 당선되신 모든 분들에게 축하드리고 낙선하신 분들께는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시흥이 화합과 상생으로 큰 길을 함께 열어가도록 시민들의 지속적이고 아낌없는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당선소감을 맺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독립유공자프로젝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