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북미정상회담’ 기사보러 몰려든 평양 시민들

입력 : ㅣ 수정 : 2018-06-13 17: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싱가포르에서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이 열린 지 하루가 지난 13일 북한 평양의 한 지하철역 신문 게시 코너에는 뉴스를 보기 위해 시민들이 몰려들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평양발 기사를 통해 한 여성이 지하철역에 게시된 노동신문 기사를 보면서 감격에 겨워하며 “공동성명이 나올 줄이야”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다른 여성은 만족스러운 듯이 미소를 보이며 손가락으로 기사를 가리키며 “역사상 첫 정상회담이 열렸다”고 작은 목소리로 따라 읽었다.

이 역에 지하철이 도착할 때마다 많은 시민이 기사를 보려고 신문 게시 코너에 걸음을 멈췄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