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우수학술도서 285개 선정

입력 : ㅣ 수정 : 2018-06-10 23: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인섭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쓴 ‘가인 김병로’ 등 200여권이 교육부 우수 학술도서로 뽑혔다.
‘가인 김병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가인 김병로’

교육부와 대한민국학술원은 2018년 우수 학술도서로 인문학·사회과학·한국학·자연과학 등 4개 분야 285개 도서를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우수 학술도서 지원은 기초학문 연구·저술을 활성화하기 위해 교육부가 2002년부터 벌여 온 사업이다. 심사를 통해 기초학문 분야의 우수한 학술도서를 가린 뒤 이를 구매해 대학 도서관에 보급한다.

이 사업을 통해 지난 16년 동안 대학에 보급된 책은 모두 376만 9000권이다. 올해 선정된 책은 교육부가 13만권(36억 5000만원)을 구입해 오는 11월까지 국내 대학 도서관에 보급한다. 책 목록은 학술원 누리집(www.na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2018-06-11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