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도 ‘상담 챗봇’

입력 : ㅣ 수정 : 2018-06-08 23: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톡 플러스친구서 동영상으로 설명
인터넷 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이달 중순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상담 챗봇’을 선보인다. 고객의 궁금증을 이미지와 동영상으로 풀어 주는 게 특징이다.

카카오뱅크는 8일 서울 용산구 사무소에서 설명회를 열고 “지난해 7월 출범 이후 쌓인 고객 상담 데이터 중 약 80%가 반복적인 안내성 문의였다”면서 “정보 검색성 상담의 ‘고객 셀프처리’를 목표로 챗봇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상담 챗봇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증명서 발급과 한도계좌 해제 방법 등을 이미지, 동영상으로 설명해 이해하기 쉽게 했다. 어려운 금융 용어는 해시태그(#)와 함께 입력하면 설명해 준다. 챗봇에서 해결이 안 되면 곧바로 상담원과 연결할 수 있다.

지난해부터 금융사들이 경쟁적으로 출시한 챗봇들은 “정해진 질문만 알아듣는다”는 불만을 받아 왔다. 카카오뱅크는 단순 질문은 바로 정보를 제공하고 구체적 내용이 더 필요한 질문은 선택 메뉴를 통해 고르게 했다. 이상희 카카오뱅크 챗봇 태스크포스(TF)팀장은 “복잡한 질문을 알아듣는 기능보다는 고객이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돕는 걸 목표로 했다”고 말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6-0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