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미래에셋자산운용 개인·퇴직연금

입력 : ㅣ 수정 : 2018-05-30 17: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래에셋상해타워 전경. 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 미래에셋상해타워 전경. 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개인연금과 퇴직연금 규모가 각각 2조 8000억원 수준으로 전체 연금펀드 규모 6조원을 바라보고 있다.


그동안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투자를 통한 연금자산 증식을 위해 다양한 상품을 선보였다. 장기 투자하는 연금의 특성상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고려해야 하고 자산배분 차원에서도 국내를 넘어 전 세계 시장에 대한 투자가 필요하다.

미래에셋은 투자자에게 글로벌 분산투자가 가능한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으며, 투자자산과 더불어 투자지역에 대한 자산 배분이 가능하도록 라인업을 구축했다. 또한 전통적 투자자산을 넘어 부동산 등 다양한 대체투자 상품을 제공하며 안정적인 연금자산운용 투자솔루션을 제공해왔다.

특히 적립에서 인출의 시대에 발맞춰 은퇴자산 인출설계용으로 ‘미래에셋평생소득펀드 시리즈’를 출시, 부동산 임대 수익을 포함시키는 등 은퇴 후 현금흐름이 필요한 투자자들에게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김태곤 객원기자 kim@seoul.co.kr
2018-05-31 3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