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헬리오시티 등 49곳 행복주택 2만호 추가 공급

입력 : ㅣ 수정 : 2018-05-17 23: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서울 송파구 헬리오시티 등에 행복주택 2만호가 추가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17일 올해 공급 예정인 행복주택 3만 5000여호 중 1만 9534호에 대한 구체적인 공급 계획을 발표했다. 수도권 26곳 1만 1743호, 지방 23곳 7791호 등이다. 1분기 공급분 1만 4274호의 입지는 지난 3월 발표됐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2443호가 공급된다. 아파트 재건축을 통해 공급되는 물량은 송파구 가락동 헬리오시티 1401호, 서초구 잠원동 신반포자이 71호 등이다. 노원구 공릉 100호, 은평구 은평 350호, 양천구 신정 499호 등으로 배정됐다. 경기에서는 성남시 고등 1040호, 남양주시 별내 1220호, 화성시 봉담2 602호, 화성시 향남2 100호 등으로 공급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청년과 신혼부부의 수요가 높은 수도권에 60% 이상 공급된다”며 “대중교통이 편리하거나 유동 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공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행복주택은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되는 임대주택이다. 서울 지역도 전용 29㎡(방1+거실1)의 경우 보증금 4000만원 안팎, 월 임대료 10만원대로 거주할 수 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8-05-18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독립유공자프로젝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