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 정상화 시동 건 금호타이어… 프리미엄 타이어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5-16 23: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中더블스타에 매각 후 첫 신제품…‘마제스티9’ 승차감·정숙성 강화
중국 더블스타에 매각된 금호타이어가 경영 정상화의 첫걸음으로 프리미엄 신제품을 출시했다.
김종호(가운데) 금호타이어 회장이 16일 서울 중구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프리미엄 신제품 타이어인 ‘마제스티9 솔루스 TA91’을 소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종호(가운데) 금호타이어 회장이 16일 서울 중구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프리미엄 신제품 타이어인 ‘마제스티9 솔루스 TA91’을 소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금호타이어는 16일 프리미엄 컴포트 타이어(승차감과 정숙성에 중점을 둔 타이어) ‘마제스티9 솔루스 TA91’을 공개했다. 기존 제품보다 승차감과 정숙성을 강화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마제스티9에는 승차감과 제동성능 극대화를 위해 첨단 신소재(컴파운드)를 적용했다”면서 “마모 성능과 눈길 제동력은 기존 제품보다 20% 이상 개선해 내구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적의 패턴 블록 배열을 통해 특정 주파수의 소음을 억제하고, 전체 소음도 줄였다. 타이어 옆면에는 빛의 각도에 따라 형상이 변하는 홀로그램 장식을 넣고, 트레드(땅과 닿는 면)에는 규칙적인 기하학 문양과 현대적인 곡선 디자인을 입혔다. 금호타이어는 오는 7월 국내 최초로 컴포트 제품에 런플랫(타이어가 펑크 나도 달리는 기능) 기술을 적용한 ‘마제스티9 XRP’ 타이어를 출시할 예정이다. 펑크가 나도 시속 80㎞로 최대 80㎞를 달릴 수 있는 제품이다.


유영규 기자 whoami@seoul.co.kr
2018-05-17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