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남경필 “‘형수 욕설’ 이재명, 선거파트너로 인정 못해”

입력 : ㅣ 수정 : 2018-05-13 15: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13일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지난해 친형, 형수와 통화한 내용이 담긴 녹음파일과 관련해 ”상식 이하의 인격을 가진 이 전 시장을 선거파트너로 인정할 수 없다”며 민주당과 추미애 대표에게 후보 교체를 요구하고 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평화연구소
    호반건설 대해부
    서울마켓
    서울갤러리
    가야고분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