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4구 다시 상승폭 0.1%P↑

입력 : ㅣ 수정 : 2018-05-07 01: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국 아파트 매매가와 전셋값이 모두 내렸다. 다만 서울 강남 4구 아파트값은 상승폭이 줄어들다가 다시 상승폭이 0.1% 포인트 커졌다. 한 달 이상 하락세를 보인 이후 숨고르기에 들어간 모양새다. 용산구 아파트값도 0.05%에서 0.06%로 오름폭이 소폭 확대됐다. 강남권의 하락폭이 축소되면서 서울 전체 아파트값 상승률은 0.04%를 기록했다.
지방 아파트값은 0.08% 내렸다. 강원(-0.16%)·울산(-0.23%)·충남(-0.285)·경남(-0.16%)에서 아파트값 내림세가 뚜렷했다.


전셋값은 모든 지역에서 떨어졌다. 서울이 0.09%, 지방은 0.11% 각각 하락했다. 새 아파트 입주 물량 증가와 경기 침체로 약세를 보인 곳이 많았다. 서울 강남구 전셋값은 무려 0.39% 떨어졌다. 강남 4구 아파트 전셋값은 13주 연속 하락했다.
2018-05-07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