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플러스] ‘힐스테이트 범계역’ 내일부터 계약

입력 : ㅣ 수정 : 2018-07-12 10: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경기 안양 지하철 4호선 범계역 앞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범계역 모비우스’ 오피스텔(조감도) 622실이 105대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고, 8일부터 계약을 한다. 피데스개발이 공급하고 현대건설이 시공을 맡았다. 옛 NC백화점 자리에 들어선다. 43층 2개 동으로 49~84㎡로 설계됐다. 지하철을 이용하면 서울역, 강남역까지 30분대에 도달할 수 있다. 평촌 IC도 가깝다. 주변에는 로데오거리가 형성됐고 롯데백화점, 뉴코아아울렛, 홈플러스를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안양시청, 안양경찰서 등 행정타운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입주민이 내부 평면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가변형으로 설계했다. 드레스룸, 붙박이장 등도 설치했다. 43층에는 스카이브리지가 설치된다. 2021년 7월 입주 예정.
2018-05-07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