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한민국, 가짜 판치는 괴벨스공화국…선거 한번 해보자”

입력 : ㅣ 수정 : 2018-04-30 09: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대한민국이 가짜들이 판치는 괴벨스 공화국”이라면서 남북정상회담 이후 사흘 연속 심기 불편한 듯한 글을 올렸다.
홍준표 페이스북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홍준표 페이스북

홍준표 대표는 29일 페이스북에 “가짜 여론조사, 가짜 댓글 조작, 판사 파면도 청원하는 좌파들의 놀이터가 된 청와대 청원게시판, 하루종일 편파방송하는 종편과 방송, 이에 덩달아 날뛰는 가짜 언론을 보면서 대한민국이 가히 가짜들이 판치는 괴벨스 공화국이 되었다는 느낌”이라고 썼다.

그러면서 “우리는 우리 갈길을 갑니다. 국민들이 납득할 때까지 참고 참으며 바른 길을 갈 것”이라고 했다.

또 “언젠가 심판의 날이 올 것이다. 부화뇌동하던 가짜 세력들이 정리되는 날이 올 것”이라면서 “선거 한번 해봅시다. 민심도 가짜인지 우리 한번 확인해봅시다”라고 했다.

홍준표 대표의 이 같은 글은 남북정상회담으로 고조된 남북 화해 분위기로 인해 모처럼 자유한국당이 공세에 나선 ‘댓글 조작 사건’이 묻히고, 나아가 다가오는 6·13 지방선거에 악재로 작용할지도 모른다는 답답함으로 풀이된다.

홍준표 대표는 판문점 선언이 나온 직후부터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위장평화쇼” “김정은이 불러준 대로 받아적은 것” “말의 성찬” “외눈박이 외교” “세번 속으면 공범” 등 사흘 연속 비난을 쏟아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