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 만에 부분 변경 ‘뉴 레인지로버’

입력 : ㅣ 수정 : 2018-04-30 13: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로백’ 6.9초… 스포츠도 출시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랜드로버가 5년 만에 ‘뉴 레인지로버’와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의 부분 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고유의 전통성을 지키면서도 현대적 세련미를 더했고 편의 사양과 최첨단 운전자 보조 기술 등도 개선했다. 뉴 레인지로버는 지형이나 도로 상황에 따라 자동으로 주행 모드를 바꿔 주는 기능을 달았다. 엔진 성능도 업그레이드했다. SDV8 터보 디젤 엔진은 339마력(PS)의 최고 출력 75.5㎏·m를 뿜어낸다. 디젤 엔진임에도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6.9초 만에 도달한다.


함께 등장한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도 3.0ℓ SDV6 터보디젤 엔진의 경우 최고 출력 306마력, 최대 토크 71.4㎏·m의 힘을 보여 준다. 3.0ℓ V6 수퍼차저 가솔린 엔진은 340마력, 최대 토크 45.9㎏·m의 힘을 낸다. 시속 100㎞까지 4.5초가 걸린다. 기본 탑재된 4륜 구동 시스템을 통해 최적의 코너링 성능을 기반으로 눈길, 빙판길 같은 극한 노면 상태에서도 안정적인 주행 성능을 체험할 수 있다.

유영규 기자 whoami@seoul.co.kr
2018-04-28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