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과학의 날 유공자 78명 표창

입력 : ㅣ 수정 : 2018-04-20 00: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부는 21일 ‘제51회 과학의 날’을 맞아 과학기술 진흥에 앞장선 유공자 78명에게 훈장, 포장,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을 수여한다고 19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와 별도로 우수 과학어린이 5691명과 우수과학교사 225명, 과학기술유공자 175명 등 6091명을 선정해 과기부 장관 표창을 시상할 계획이다.

과학기술 1등급 훈장인 창조장은 컴퓨터지원설계(CAD) 분야에서 세계적 권위자이며 국내 공학교육 혁신을 이끈 이건우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교수, 2등급 혁신장은 제6세대 이동통신 기반기술인 차세대 광무선통신 기술을 개발한 송종인 광주과학기술원(GIST) 교수 등 4명, 3등급 웅비장은 국내 최초로 자동화 용접라인을 만든 서정범 우진이엔지 대표이사 등 6명이 받는다.

과학기술 포장은 3차원 홀로그래픽 디스플레이 성능을 3000배 이상 높여 광(光)물리학 발전을 이끈 박용근 카이스트 물리학과 교수를 비롯한 7명, 대통령 표창은 박병곤 한국천문연구원 책임연구원 등 18명, 국무총리 표창은 보리 관련 산업 활성화와 수출 기반을 마련한 이미자 국립식량과학원 농업연구사 등 24명에게 주어진다. 정부는 오는 22일 ‘제63회 정보통신의 날’을 맞아 정보통신 발전 부문에서도 42명에게 정부포상을 실시한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2018-04-20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